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1. 로그인
  2.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스포츠
건강 음식·맛집 여행·레저 스포츠 연예 공연 전시 영화

제100회 전국체전 개막 D-12, 사상 최대ㆍ최장 성화봉송 마니산에서 시작한다

19-09-20 18:53 8회

본문

제100회 전국체전의 시작을 전국에 알리는 성화가 9월 22일(일) 민족의 성지인 강화 참성단에서 채화된다.

 

성화 채화는 채화경을 통해 하늘로부터 얻은 불씨로 성화에 불을 지펴 전국체전의 서막을 알리는 상징적인 행사이다. 특히 이번 성화봉송은 제100회를 맞이하는 전국체전을 기념하기 위해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진다는 점에서 뜻깊다.

 

채화식은 유천호 강화군수와 주용태 서울특별시 관광체육국장, 대한체육회, 강화군 체육회, 칠선녀 외 제례식 인원 등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강화 마니산 참성단에서 진행되며, 칠선녀에 의해 채화된 불꽃이  유천호 군수와 주용태 국장의 손을 거쳐 첫 봉송주자에게 전달되면 역사적인 성화봉송이 시작된다.

 

이 날 주용태 국장은 참성단에서 ‘100주년 기념 채화선언문’을 낭독한다. 이는 제100회 전국체전과 더불어 3ㆍ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것으로, 3ㆍ1운동의 신호탄이 된 민족대표 33인의 기미독립선언서 낭독 순간을 재현하여 겨레의 긍지를 느끼는 큰 감동을 이끌어낼 것이다.

 

      

전국체전1.jpg

3.1만세운동 재현 성화봉송

 
임진각(22일), 마라도(26일), 독도(26일)에서도 제100회 전국체전을 기념하기 위한 특별 채화가 이루어지며, 이는 체전을 통해 하나가 되는 전 국민의 화합을 상징한다. 특별성화는 서울시청광장에서 보존되다가 9월 29일 합화식을 통해 강화 참성단 성화와 함께 하나의 불꽃이 될 예정이다.

 

참성단에서 시작되는 성화봉송은 첫 날 인천, 고양, 수원을 거쳐 13일간의 대장정에 나서게 된다. 이번 봉송 일정은 7일간의 전국 봉송과 6일간의 서울 봉송으로 구성된다.

 

      

전국체전2.jpg

부산 요트 성화봉송

 

봉송 코스는 과거 전국체전 개최지와 차기 개최 예정지를 경유하여 지난 100년을 기념하고 다가올 100년을 준비하는 의미를 담고, 각 지자체에서 추천한 경로를 거쳐 방방곡곡에 전국체전 개최를 효과적으로 홍보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전국을 순회한 성화봉송단은 9월 29일(일) 서울 봉송 1일차 일정(송파, 강동, 광진, 성동, 중구)을 마친 뒤 같은 날 19시 역사적인 합화식을 거행하기 위해 서울광장으로 향한다.

 

합화식은 강화 참성단 성화와 임진각, 마라도, 독도의 특별 성화가 합쳐져 더욱 큰 불꽃이 되는 행사로, 국민 모두가 하나되는 화합과 평화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행사는 내ㆍ외국인 커버댄스 경연대회, 성화봉송 기록영상 상영, 태권도 시범 퍼포먼스 등으로 열기를 고조시킨 후 장애인체전 성화 안치식과 전국체전 합화 및 안치식으로 이어진다.
 
이날 행사에는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조희연 서울특별시 교육감, 신원철 서울특별시의회 의장, 양승동 KBS 사장이 참석하며, 이외에도 사회적 소외계층, 다문화가족, 외국인, 서울시체육회 선수단, 서울시민  등 약 2,000여명이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전국체전3.jpg

밤도깨비 야시장 성화봉송

 

이번 성화봉송에는 5대 핵심봉송과, 우리의 역사를 기억하고 우리 사회 다양한 계층을 배려하기 위한 특별 이벤트인 지역별 이색봉송, 발걸음봉송, 다함께봉송 등이 준비되어 있다.

 

5대 핵심봉송은 지역 특성과 역사적 의미를 바탕으로 선정하였으며 시민과 함께하는 성화봉송에 주안점을 두고 구성되었다. 3ㆍ1만세운동 재현 성화봉송(천안), 요트 성화봉송(부산), 밤도깨비야시장 성화봉송(여의도), 지하철 성화봉송(서울 2호선), 다함께 성화봉송(광화문→숭례문)으로 구성된다.

 

      

전국체전.jpg

다 함께 성화봉송
 

10월 3일(목)에 서울에서 진행되는 다함께봉송은 제100회 전국체전 개막일 하루 전이자, 우리 민족의 역사가 시작된 개천절(단기 제4352년)을 기념하기 위한 것이다. 광화문에서 숭례문까지 민ㆍ관ㆍ군 330여명이 10개 그룹(자원봉사자, 장애인, 외국인, 경찰, 소방, 군인, 성화봉송단, 공연팀 등)으로 나뉘어 대규모 퍼레이드를 진행하여, 전국체전 개막을 기념하고 민족의 자긍심을 대내외에 과시할 예정이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제100회 전국체전 및 제39회 전국장애인체전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고 평화ㆍ화합ㆍ감동체전이라는 목표를 실현하기 위해, 이번 성화봉송은 서울시의 경험과 역량을 십분 발휘하여 전국체전 사상 최대 규모와 다채로운 지역별 행사로 충실히 구성했다.”면서, “시민이 함께하는 성화봉송으로 모두의 화합을 이끌어내고, 100회라는 역사적 의미를 되새겨 민족의 자긍심을 높이는 성공적인 축제의 장이 되도록 끝까지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백기호 선임기자


<저작권자 ⓒ 대한행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당신이 관심 있을 만한 콘텐츠

SK텔레콤, 종합 스포츠 유튜브 채널 ‘스크라이크’ 오픈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자사가 운영 및 후원하는 스포츠를 중심으로 각종 스포츠 콘텐츠를 발행하는 종합 스포츠 유튜브 채널 ‘스크라이크(SK-Like)’를 개설한다고 23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스포츠를 통해 팬들과 적극 소통하고 사회적 가...

‘함께 빵을 나누는 사람들’ 캠페인 전국 18개 시도로 확대 운영
함께하는 사랑밭, 유튜버 푸메와 결식아동 위한 사랑의 쌀 전달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평화의 변영을 향한 정책에 지혜와 리더심 발휘
추석맞이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 방문
주한외교단 DMZ 방문 행사
남북한 사람들의 사람·공간, 그리고 일상
책의 해에 만나는 서울국제도서전, ‘책의 확장’을 논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