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1. 로그인
  2.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서울
서울 경기인천 충청도 경상도 전라도 강원도 제주도 세종시

성동구, “불법카메라 잡는 탐지기 빌려드려요”

19-11-13 10:06 5회

본문

111.jpg

 

 

-성동구, 성동공유센터 불법카메라 탐지장비 주민대여 서비스 시작

-2mm 초소형 불법카메라까지 다 잡아내, 1인 여성가구 등 디지털 성범죄 예방

 

성동구(구청장 정원오) 성동공유센터에서는 지난 6일부터 불법카메라 탐지장비 대여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구는 최근 날로 증가하는 불법촬영장비로 인한 디지털 성범죄가 사회적 문제로 대두됨에 따라 주민들의 일상생활 주변 점검과 원룸 및 1인 여성 가구들이 직접 자신의 거주지의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불법카메라 탐지장비 대여를 시작하기로 하였다.

 

탐지장비는 전파탐지기와 렌즈탐지기 두 대가 1세트로 구성되어 있으며, 센터에는 총 4세트가 구비되어 있다. 1세트 당 대여료는 당일 대여 3,000, 익일 반납 5,000원으로 저렴하게 이용 가능하다.

 

사용방법은 우선 전파탐지기로 화장실에 있는 사물들, 벽과 천장에 설치된 부착물 및 나사, 집 안의 물품(벽시계, 탁상시계, 휴지통)등 불법카메라 설치가 의심 되는 곳을 샅샅이 훑는다. 탐지 후 전파탐지기가 반응한 곳을 중심으로 렌즈탐지기로 초점을 맞춰가며 카메라의 정확한 위치를 파악하여 찾아내면 된다. 카메라가 있는 곳은 하얀 점으로 표시되며 주로 불법촬영에 사용되는 2mm정도의 카메라까지 찾아낼 수 있다.

 

기존 구청 여성가족과에서도 관내 민간시설 소유자 및 시설관리인에게 불법카메라 탐지장비 무료 대여서비스를 시행 중이었으나 개인의 경우에는 관련 법률 등 근거가 없어 탐지장비 대여가 힘들었다. 이에 성동공유센터에서 탐지장비를 비치하여 대여함으로써 주민들도 스스로 생활주변을 점검해 볼 수 있게 되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디지털 성범죄로부터 구민들을 보호하고 모든 구민이 더욱 안전하고 편안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재규 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당신이 관심 있을 만한 콘텐츠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평화의 변영을 향한 정책에 지혜와 리더심 발휘

-국민과 함께 “새로운 한반도 시대” 구현 -국민참여 통일기구로 역할 정립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수석부의장 정세현, 사무처장 이승환)는 9월 9일 오전 10;00시 사무처 내 회의실에서 “제149차 운영위원회“이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정세현 수석부의...

추석맞이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 방문
주한외교단 DMZ 방문 행사
남북한 사람들의 사람·공간, 그리고 일상
책의 해에 만나는 서울국제도서전, ‘책의 확장’을 논하라
코스모코스, 션-정혜영 부부와 한국 컴패션이 함께 자선바자회 참여
예술과 기술이 만나 또 다른 시작을 실험한다
우표에 담은 꼭 가봐야 할 관광지, 올해 여름은 아름다운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