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1. 로그인
  2.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서울
서울 경기인천 충청도 경상도 전라도 강원도 제주도 세종시

마포구-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 진단‧치료비’ 지원 받으세요

19-11-22 10:45 7회

본문

 

- 마포구, 치매 조기 발견예방치료 목적 치매안심센터 운영

- 진단비 최대 11만 원, 치료비 연간 최대 36만 원까지 지원

- 치매환자 실종 방지 위한 사전지문등록, 배회인식표 제공

 

보건복지부 통계에 따르면 2018년 마포구의 65세 이상 노인 인구수는 46614명이며, 이중 3456명의 노인이 치매를 앓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치매 치료를 위한 경제적 부담도 지속적으로 증가해 1인당 진료비는 연간 2백만 원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치매의 조기 발견과 예방, 치료를 위해 마포구치매안심센터를 운영하며 구민들에게 치매 진단비와 치료비를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치매는 본인뿐만 아니라 가족 등 주위 사람들까지 힘들어지므로 조기에 발견하고 예방, 치료하는 점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조기에 발견된 치매 환자의 40~50%는 치료를 통해 질병을 지연시킬 수 있고 10~15%는 완치에 가까운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마포구치매안심센터는 치매의 조기 발견을 위한 진단비와 발병 이후 치료비 모두를 지원한다.

 

60세 이상이면서 기준중위소득의 120% 이하에 해당하는 구민은 치매 확진을 위한 혈액검사, CT, 두부MRI 등 뇌 영상 촬영 검사비에 대하여 의원병원종합병원 진료시 8만 원, 상급종합병원 진료시 11만 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치료비는 월 최대 3만 원(연 최대 36만 원)까지 본인부담금에 해당하는 금액을 지원한다.

 

더불어, 마포구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의 실종을 방지하기 위한 사전지문등록, 배회인식표 제공 및 저소득층 의료비 지원 등 맞춤형 사례관리와 치매어르신 공공후견 등의 통합적 치매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치매 진단비 및 치료비 지원을 원하는 구민은 마포구치매안심센터에 방문 등록 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마포구치매안심센터(02-3272-1578)로 문의하면 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지역사회 내 치매 인식 개선과 예방 및 치료·관리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정복수 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당신이 관심 있을 만한 콘텐츠

SK텔레콤, 종합 스포츠 유튜브 채널 ‘스크라이크’ 오픈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자사가 운영 및 후원하는 스포츠를 중심으로 각종 스포츠 콘텐츠를 발행하는 종합 스포츠 유튜브 채널 ‘스크라이크(SK-Like)’를 개설한다고 23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스포츠를 통해 팬들과 적극 소통하고 사회적 가...

‘함께 빵을 나누는 사람들’ 캠페인 전국 18개 시도로 확대 운영
함께하는 사랑밭, 유튜버 푸메와 결식아동 위한 사랑의 쌀 전달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평화의 변영을 향한 정책에 지혜와 리더심 발휘
추석맞이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 방문
주한외교단 DMZ 방문 행사
남북한 사람들의 사람·공간, 그리고 일상
책의 해에 만나는 서울국제도서전, ‘책의 확장’을 논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