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1. 로그인
  2.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서울
서울 경기인천 충청도 경상도 전라도 강원도 제주도 세종시

관악 청년센터, 봉천역 역세권에 조성된다

19-11-25 14:40 2회

본문

 

- 남부순환로변 역세권 노후 건물(봉천동 912-26) 매입 완료2021년 하반기 신축 개관 예정

- 고용, 일자리, 복지, 생활심리 상담, 커뮤니티 지원 등 청년 통합지원 서비스 제공

 

관악구(구청장 박준희)20217(예정) 개관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는 관악 청년센터건립을 위해 역세권 주변 노후건물을 매입 완료했다고 밝혔다.

 

관악구는 청년인구 비율이 40.2%로 전국에서 가장 높으나 서울대 학생을 비롯한 많은 청년들이 학업, 취업 등의 이유로 단기간 거주 목적으로 머무르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이에 구는 청년이 잠시 거쳤다가는 곳이 아닌 머무르는 정주공간으로의 변화를 도모하기 위해 청년활동 생태계 조성 및 청년 공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청년 종합 활동공간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지난 8월에는 구비를 들여 대학동에 민간건물을 임차해 청년문화 공간인 신림동쓰리룸을 개소했고, 10월에는 남부순환로변 역세권인 봉천역 주변 노후 건물을 56억 원에 매입해 관악 청년센터신축을 추진하고 있다.

 

구는 역세권 중심의 부지를 집중적으로 물색해 건물주와 가격 조율, 부지매입비 추경예산 편성 등 행정적인 절차를 마치고 지난 1015, 소유권 이전 등기를 완료했다.

 

구 관계자는 “‘관악 청년센터조성부지는 남부순환로 봉천역에서 4분 거리로 접근성이 용이하고, 신림역과 서울대입구역 사이에 위치하여 청년 유동인구가 몰리는 가능성이 높은 지역으로 청년들을 위한 공간 조성에 최적화된 장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악 청년센터는 봉천동 912-26 건물에 지하 1층에서 지상 7층 규모로 신축되며, 취업난, 주거비용 등 다양한 사회문제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에게 고용, 일자리, 복지, 생활·심리 상담, 커뮤니티 지원 등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공간이 설계된다.

 

또한, ‘관악 청년센터에서 다양한 청년 지원 프로그램과 문화예술 행사 등을 개최해 청년들이 자유롭게 이용하며 잠재력과 가능성을 펼치는 아지트로 자리매김하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관악구는 전국에서 청년인구가 가장 많은 지역인 만큼 청년들끼리의 관계 형성과 정보 공유가 가능한 공간 인프라를 확충해 살고 싶고 머무르고 싶은 청년특구로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경렬 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당신이 관심 있을 만한 콘텐츠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평화의 변영을 향한 정책에 지혜와 리더심 발휘

-국민과 함께 “새로운 한반도 시대” 구현 -국민참여 통일기구로 역할 정립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수석부의장 정세현, 사무처장 이승환)는 9월 9일 오전 10;00시 사무처 내 회의실에서 “제149차 운영위원회“이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정세현 수석부의...

추석맞이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 방문
주한외교단 DMZ 방문 행사
남북한 사람들의 사람·공간, 그리고 일상
책의 해에 만나는 서울국제도서전, ‘책의 확장’을 논하라
코스모코스, 션-정혜영 부부와 한국 컴패션이 함께 자선바자회 참여
예술과 기술이 만나 또 다른 시작을 실험한다
우표에 담은 꼭 가봐야 할 관광지, 올해 여름은 아름다운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