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1. 로그인
  2. 회원가입
뉴스홈
가치의창조·연계모바일
경제·유통
자치행정·자치경찰
사회단체
문화
법률정보
광장
한반도·통일
취업·창업
닫기
전시
건강 음식·맛집 여행·레저 스포츠 연예 공연 전시 영화 동영상

추상 느낌 담은 성에 사진작가 채종렬, 갤러리 강호 개관 초대전 진행

20-06-04 11:42

본문

사진전2.jpg

 

해마다 겨울이면 영하 10도 이하의 기온에서 소리 없이 피어나 바람처럼 사라지는 화원 유리에 맺힌 성에를 추상의 느낌으로 담는 사진가가 있다.

어두운 밤에 생성되고 태양의 빛에 녹아내리는 성에의 흔적을 담은 채종렬의 ‘Window frost’ 사진전이 6월 9일부터 7월 5일까지 안국역 4번 출구 인근의 갤러리 강호에서 열린다. 개관 기념 초대전이다.

채종렬 작가는 겨울철만 되면 기상 상태를 확인하고 설렘으로 성에 꽃이 피기만을 하염없이 기다린다. 성에를 피울 수 있는 온도와 습도가 충족되는 날은 1년에 고작 5일 남짓. 해마다 그런 반복된 시행착오로 지새운 시간만 20년이 흘렀다. 이번 사진전은 이런 기다림의 결과물을 선보이는 시간이다.

채종렬 작가는 이번 전시를 기념해 사진집 ‘Window Frost(하얀나무)’도 출판한다. 그의 첫 번째 성에 작품집인 ‘화양연화(2012, 하얀나무)’에 이은 두 번째 사진집이다.

언론인 신경훈 씨는 “채종렬의 사진들은 공기와 유리가 만나 발생한 자연 현상이라는 무질서한 카오스에서 발견한 생경한 이미지들을 우리 앞에 활짝 펼쳐 놓았다”며 “그의 작품들은 낯설지만 호기심을 일으키고, 불규칙하지만 조화롭고, 모호하지만 감수성을 자극한다”고 말했다.

이어 “관람자들은 설명할 수 없는 힘에 이끌리듯 작품 앞에서 발걸음을 멈추고 시선을 고정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최근 발행한 ‘나도 폰카로 사진작가가 될 수 있다’는 스마트폰 카메라 가이드북의 저자이기도 한 채종렬 작가는 서울시에서 사무관으로 퇴임한 뒤 사단법인 한국사진작가협회 고양지부장을 역임하였고 현재는 고양에서 핸드폰 사진 촬영법을 강의하고 있다.

 

사진전.jpg

 

 

 

최예린 기자


<저작권자 ⓒ 자치법률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당신이 관심 있을 만한 콘텐츠

고기판 영등포구의회 의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서울 영등포구의회 고기판 의장이 1월 12일 영등포구의회 본회의장에서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9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의 주민중심 자치분권...

스토킹, 징역형…처벌되는 범죄!
패션 전문 기업 ㈜에스제이듀코, 이웃 돕기 희망 나눔 캠페인 가져
영등포구, 구민이 뽑은 2020를 빛낸 10대 뉴스와 이슈…쪽방촌 정비 1위
벤처 정신, 사회 복지문화⦁창의적 교수법 육성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KT&G와 함께 사회봉사활동 펼쳐
경찰청,‘시민이 경찰 인권 개혁한다’인권영향평가 정책제안 공모전
고등학교 교사가 학생인 피해자들을 강제추행한 사건